Title

퍼포먼스에 대한 책임감: 공연예술의 비평적 글쓰기를 고민한다 = Performance and responsibilities : ethical contemplation on performance writing

Document Type

Online resource

Source Publication

비틈: 공연예술비평 플랫폼 = Beteum: Platform for Performing Arts Criticism

Publication Date

2014

Abstract

무대 위에서는 네 명의 중장년 백인 남성 배우들이 한참 논쟁을 펼치고 있다. 비까지 내린데다가 갑자기 쌀쌀해진 11월 말 날씨에 관객들은 저마다 두꺼운 스웨터와 코트, 모자와 목도리를 걸치고 있거나 무거운 옷가지들을 좌석 아래 내려놓은 상태이다. 간혹 그 옷가지들이 부딪히며 내는 부스럭거리는 소리와 마찰의 에너지, 무대 위 배우들이 뱉어내는 f자와 s자로 시작하는 단어들의 쇳소리 너머, 극장 밖 집회행렬의 구호소리 “No Justice, No Peace!”의 반복과 앰뷸런스 사이렌 소음이 번갈아 전해져온다. 중산층 이성애자 남성 백인 스테레오타입을 과장되게 연출하는 배우들의 대사와 몸짓. 이따금 어떤 관객들은 히스테리컬하게 웃는다. 그러나 나는 며칠 전 있었던 흑인청년 살해경찰에 대한 불기소 판결을 떠올리며 이 작품 특유의 풍자적 웃음장치가 갑자기 버겁다고 느낀다. 이 모든 것들이 소화되지 않은 상태로 당혹스럽게 앉은 채 생각보다 빠르게 흘러가는 90분 남짓의 작품을 본다. 작품을 곱씹어보지 못한 채 극장을 빠져나와, 추수감사절 연휴 직전 수업휴강을 맞아 술 마시러 나온 대학생들 무리 틈에서 그 ‘소화불량'의 느낌이 무엇일까 고민한다. ‘공연예술의 비평적 글쓰기’라는 주제를 받아들고 순간 그 날 저녁을 떠올리며 여러가지 질문을 던져본다. 공연예술 혹은 퍼포먼스의 글쓰기는 이 모든 관능적이고 감각적이며 다차원적인 경험과 감응을 사로잡아 기록할 수 있는가? 이 작품의 2014년 11월 7일 초연무대와, 내가 본 2014년 11월 25일 무대와, 아마 미래의 어느 시기부터 뉴욕공공도서관에 보관될 DVD 버전은 다 같은 것인가? 그 각각의 공연에 대한 글들은 ‘같은’ 작품을 가리키고 있다고 볼 수 있을까? 공연예술의 글쓰기는 기록필요에 따른 어쩔 수 없는 선택인가, 포획되지 않는 것을 강제로 잡으려는 부질 없는 노력인가, 아니면 그 스스로 정치적이고 적극적이며 능동적인 행위인가? 공연예술의 글쓰기를 공연예술의 글쓰기답게 만들고 실존할 수 있게 하는 요소는 무엇인가? 공연예술의 글쓰기는 어떤 모습인가? 공연예술의 글쓰기가 취해야 하는 역할과 책임은 무엇인가? 왜 우리는 다시, 자꾸, 공연예술의 글쓰기라는 문제에 천착하는가? 공연예술의 ‘반복재생 불가능한’ 본질이 과연 글쓰기 대상으로 적합한지의 여부에 대해 되새김질할 목적으로 위 질문들을 던진 것은 아니다. 그것이 가능하든 가능하지 않든 우리 모두는 언제 어딘가에서 다양한 퍼포먼스와 퍼포먼스 경험에 대해 여러 방식으로 글쓰고 기록하며 공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다만 현시점에서 공연예술의 비평적 글쓰기가 어떤 것인지 점검함과 동시에 이를 통해 우리가 획득하고자 하는 것을 무엇인지 성찰함이 이 글을 쓰는 이유이다. 이 글은 공연예술의 비평적 글쓰기가 맞서온 도전들을 간략하게 살펴보고, 이어 인류학으로부터 영향을 받은 에스노그라피(performance ethnography) 방법론으로서의 글쓰기에 대해 고민한다. 이 글이 바라보는 공연예술의 비평적 글쓰기는 단순히 무대 위에서 각본화되어 일어나는 미학적 생산물에 대한 가치판단으로서의 텍스트적 평론작업만을 뜻하지 않는다.나는 그보다는 좀더 넓은 의미에서의 퍼포먼스(무대 위/아래, 극장 안팎, 공연 전후의 시기적 맥락 및 그 속에서의 개인들의 상호작용을 포함한)와 민속지학에서 얘기하는 ‘판단중지’를 동반한 관찰자적 글쓰기에 관심이 많다.

Publisher Statement

Copyright © 비틈: 공연예술비평 플랫폼 2014. Access to external full text or publisher's version may require subscription.

Full-text Version

Publisher’s Version

Recommended Citation

Yoon, S. R. (2014). 퍼포먼스에 대한 책임감: 공연예술의 비평적 글쓰기를 고민한다 = Performance and responsibilities : ethical contemplation on performance writing. 비틈: 공연예술비평 플랫폼 = Beteum: Platform for Performing Arts Criticism. Retrieved from http://beteum.com/board1/161